2019. 8. 11 - 2020. 1. 19

Flowerberry _ the Decorator

​'컬러'가 세상을 판단하는 기본 단위가 된다면?

사람이 자신만의 기준과 가치관으로 세상을 바라보듯이 'Flowerberry the Decorator'는 색을 가지고 세상을 판단하고 바라본다. 'Flowerberry the Decorator'는 꽃이라는 자연물과 인공 재료인 PVC를 주된 작업의 소재로 사용한다. 두 재료의 화합, 즉 자연의 소재가 선사하는 색과 인공 재료에서 나타나는 컬러의 조화를 주제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나는 색이라는 필터로 세상을 바라본다.

나는 무언가를 바라볼 때 즉각적으로 색을 보고

느낌을 판단하여 나의 '감각 저장소'에 반영시킨다.

나의 '감각 저장소'에 저장된 색이란 새로운

​대상을 판단 할 때 기준이 되는 밑거름으로 작용한다."

@Flowerberry_theDecorator

뮤지엄그라운드​​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샘말로 122 (고기동 400-5)

T. 031-265-8200  /  F. 031-265-8209

  • YouTube
  • Instagram

​전광영스튜디오 주식회사

사업자등록번호:144-81-22958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샘말로 122-1 (고기동 400-3)